트럼프 "문 대통령이 석방에 도움 줘"

[서울=내외뉴스통신] 양규리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 억류 미국인 석방과 관련해 통화를 나눴다.

문 대통령은 9일 오후 11시 20분경 트럼프 대통령과 통화에서 "인권과 인도주의 면에서 아주 잘된 결정"이라며 "트럼프 대통령의 결단과 지도력 덕분"이라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 억류에서 풀려난 3명의 미국인이 건강하다"며 "앞으로 북미회담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문 대통령이 석방에 도움을 줘 고맙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또, 그는 "북한을 방문한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매우 생산적인 토론을 했다"고 밝혔다.

ykr0719@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41933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