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내외뉴스통신] 양규리 기자 = 청와대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 경의를 표했다.

청와대는 11일 북미정상회담 싱가포르 개최와 관련해 "역사상 처음 있는 일"이라며 "두 정상의 담대한 결정에 경의를 표한다"고 밝혔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에 따르면 청와대는 "두 정상의 만남으로 세계에서 마지막 남아있는 냉전과 분단의 구조가 해체되기를 기원한다"며 "한반도에 평화와 번영의 문이 활짝 열리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또, "꼭 성공하라"고 강조했다.

ykr0719@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42178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