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내외뉴스통신] 장혜린 기자

배우 염정아가 영화 '장화홍련' 당시 몸무게를 공개했다.

케이블채널 tvN '삼시세끼 산촌편'에서 염정아와 윤세아, 박소담은 점심 식사를 마치고 휴식을 취했다.

세 사람은 염정아가 출연한 '장화홍련'을 TV로 보며 함께 했다. 특히 윤세아는 염정아가 출연한 모습을 보며 "눈이 어떻게 이렇게 리프팅 될 수 있냐"고 감탄했다.

염정아는 "어리지 않냐. 저때가 삼십대 초반이었다"고 했다. 그는 영화를 보며 " "계단 많은 집에 살면 힘들겠다. 마른 것 보라"며 "이사 가고 나서 살찐 거 아니냐. 저때 172cm에 50kg도 안 됐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hrjang@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22808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