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내외뉴스통신] 장혜린 기자

배우 정소민이 '멜로가 체질'에 특별출연, 최종회에 힘을 더한다.

이하늬와 진선규부터 김도연, 손석구까지 남다른 특별출연 클래스를 선보여온 JTBC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극본 이병헌 김영영/연출 이병헌 김혜영)은 28일 배우 정소민의 특별출연을 예고했다.

영화 '스물'을 통해 이병헌 감독과 인연을 맺은 그녀는 바쁜 스케줄에도 흔쾌히 촬영에 임해줬다고. '멜로가 체질'의 마지막 히든카드로, 민준(김명준 분)이 옮긴 소속사의 배우 선주 역을 맡았다.

방송 직후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 민준(김명준 분)과 함께 나타난 선주. 그는 등장하자마자 "실장급이 왜 숍까지 따라와?"라고 말하며 소민(이주빈 분)의 분노를 유발했다. 그도 그럴 것이, 선주는 순간이지만 다정하게 민준의 곁에 찰싹 붙어있었고, 이는 불같은 성격의 소민을 자극하기 충분 그 이상이었다. 과연 선주는 뜨거운 사랑 중인 소민과 민준 사이에 어떤 작용을 일으킬까.

한편 위 영상은 소진(김영아 분), 소대표(박형수 분), 혜정(백지원 분)과 인종(정승길 분), 다미(이지민 분)와 동기(허준석 분), 민준과 소민, 재훈(공명 분)과 한주(한지은 분), 은정(전여빈 분), 진주(천우희 분)와 범수(안재홍 분)까지, 모두 "사랑해"라고 말하며 마무리된다. 지난 8주간 웃음 나고, 짠하고, 또 따뜻하기도 한 이야기를 들려줬던, 멜로가 체질인 이들이 마침표를 찍을 마지막 이야기에 궁금증이 샘솟는다.

'멜로가 체질' 최종회는 이날 오후 10시50분 JTBC에서 방송된다.

hrjang@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22809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