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에 따라 분산 배부 추진

[경기북부=내외뉴스통신] 신선호 기자

의정부시 가능동(동장 홍승의)은 7월 27일 괴산읍 지역 농특산물 직거래를 실시했다.(사진=의정부시청 제공)
의정부시 가능동(동장 홍승의)은 7월 27일 괴산읍 지역 농특산물 직거래를 실시했다.(사진=의정부시청 제공)

의정부시 가능동(동장 홍승의)은 7월 27일 괴산읍 지역 농특산물 직거래를 실시했다. 2017년 11월부터 충북 괴산군 괴산읍사무소와의 자매결연을 시작으로 상호 우의를 다지고 상생발전을 위해 도농 교류 활성화를 도모했으며, 지난 7월 27일 코로나19 상황에서도 행사를 진행했다.

올해는 코로나19 감염 확산 예방 차원에서 자매결연지와의 대면 교류 대신 자매결연지 괴산읍 농가에 어려운 상황에 보탬이 되고자 괴산읍 지역 농특산물인 찰옥수수, 표고버섯을 사전에 예약 방식으로 비대면 직거래를 개최해 판매했으며,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에 따라 분산 배부를 추진했다.

홍승의 가능동장은“코로나19 상황속에서도 비대면 장터 운영 등 다방면으로 양 지역간의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교류를 위해 협력하고 자매결연지와의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상생 발전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sunho8112@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528651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