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관내 사회복지시설과 도란도란연천 카페에 애호박 전달 예정

[경기북부=내외뉴스통신] 신선호 기자

연천군 군남면 청년농부, 소외계층 위해 애호박 500개 후원(사진=연천군청 제공)
연천군 군남면 청년농부, 소외계층 위해 애호박 500개 후원(사진=연천군청 제공)

연천군 군남면 남계리에서 농사를 짓는 청년농부들이 소외계층을 위해 애호박을 기부해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사)연천군자원봉사센터는 30일 센터에서 청년농부 하재덕, 임성수씨와 지역 소외계층을 위한 애호박 전달식을 가졌다.

이들 청년농부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무더위 수고스러움도 무색하게 만들 만큼 연일 애호박 가격이 떨어지자 연천군민을 위해 애호박을 후원하기로 했다.

청년농부는 앞서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 연천어울림봉사회에도 애호박을 기부했다.

센터는 전곡시장상인회(두럭도시락)와 함께 관내 사회복지시설과 도란도란연천 카페에 애호박을 전달할 예정이다.

또한, 도란도란연천 카페에서는 일정 공지 후 무료 나눔 행사를 진행하기로 했다.

 

sunho8112@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528663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