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의 ICBM발사를 앞두고 도발 움직임을 보도하는 방송 화면. (YTN캡처)
북한의 ICBM발사를 앞두고 도발 움직임을 보도하는 방송 화면. (YTN캡처)

[내외뉴스통신] 이원영 기자

북한이 16일 오전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를 시도했지만 실패한 것으로 알려졌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북한이 오늘 오전 9시 반쯤, 평양 순안 일대에서 미상의 발사체를 발사했으나 발사 직후 실패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군 당국은 해당 발사체가 상승하던 중 20km 이하 지점에서 공중 폭발한 것으로 보고 정밀 분석 중이다.

군 당국은 이 발사체가 ICBM 급 미사일일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있다.

지난주부터 한미 정보당국은 북한이 화성-17형을 시험 발사할 것으로 보고 정밀 감시를 해왔다.

북한은 그동안 세 차례에 걸쳐 ICBM급 미사일을 시험 발사했는데 고각발사 대신에 정상 각도 발사가 이뤄질 수도 있다는 분석이 나오기도 했다.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62668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