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도 직업계고·청년·중장년·시니어 등 대상 항만형 일자리 지원사업 추진

▲ 2021년 대한민국 일자리 유공 표창 수상 사진(좌측 두 번째 인천항만공사 안길섭 ESG 경영실장) (사진제공=인천항만공사)
▲ 2021년 대한민국 일자리 유공 표창 수상 사진(좌측 두 번째 인천항만공사 안길섭 ESG 경영실장) (사진제공=인천항만공사)

[인천=내외뉴스통신] 김형만 선임기자

인천항만공사(IPA)가 지난해 목표 1,960명을 5.8% 초과 달성한 2,076명의 인천항 일자리를 창출했다. 공사는 올해도 지속가능한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일자리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지원사업을 지속 추진한다.

27일 IPA에 따르면 지난해 항만산업과 연계한 포용적 일자리 제공을 위해 ▲ 직업계 고등학교 취업박람회를 통한 기업 매칭 ▲ 청년인재 전문인력 양성 및 취업 연계 등 일자리 창출 사업을 추진한 결과, 공공일자리 15개, 민간부문 직접 일자리 1,440개, 간접 일자리 621개를 새롭게 만들었다. 

특히, IPA는 지난해 인천지역 직업계 고등학교 졸업예정자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고 취업 역량 강화를 지원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쳤다. ‘찾아가는 채용설명회’를 개최해 재학생에게 해양·항만·물류 분야 진로 탐색과 AI 모의 면접 기회를 제공했으며, 인천시를 비롯한 8개 유관기관 협업으로 온라인 취업박람회를 개최해 49명의 직업계 고등학교 학생이 취업에 성공했다.

IPA는 올해도 항만산업계의 니즈를 반영한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 직업계 고등학교 ▲ 청년 ▲ 중장년 ▲ 시니어 등 대상별 일자리·창업 지원사업에 집중할 예정이다. 더불어, 지역사회 유관 업·단체(民)·지자체(官)·지역학교(學) 등과의 협업을 통해 일자리 창출 추진동력을 확보하고 분야별 전문인력 양성부터 일자리 매칭까지 연계·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별도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인천항 협력 중소기업의 고용안정과 역량 강화를 위해 ▲ 상생펀드 80억 원 조성·운영 ▲ 근무 중인 우수인력의 장기 재직 유도를 위한 '내일채움공제' ▲ 근로자 작업환경 및 휴게공간 개선 등의 지원도 추진한다.

인천항만공사 안길섭 ESG경영실장은 "항만산업 현장의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청취하고 관련 단체 등과 협력하여 보다 좋은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도록 유도할 것"이라며 "지역사회 고용 취약계층을 위한 일자리가 늘고 항만·물류 분야 일자리의 질이 좋아지는 인천항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hyung1016@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65299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