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월 10만원씩 3년간 저축, 시 적립금 640만원 더해 1천만원 수령

▲ 드림 For 청년통장 모집 안내 포스터 (사진제공=인천시)
▲ 드림 For 청년통장 모집 안내 포스터 (사진제공=인천시)

[인천=내외뉴스통신] 김형만 선임기자

인천시가 중소·중견기업 청년 재직자를 위한 '드림For청년통장사업' 참여자를 4월 1일부터 29일까지 모집한다.

드림For청년통장은 중소·중견기업에 재직하고 있는 청년근로자가 매월 10만 원씩 총 360만 원을 저축하면, 3년 후 인천시 적립금 640만 원을 더해 1,000만 원의 만들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선발예정인원은 700여 명으로 신청서류를 검토해 선발한다.

지난 2019년 인천시가 청년근로자들의 장기근속 유지와 목돈마련 지원을 위해 도입한 사업으로, 올해 700명을 지원하면 3년간 총 2,120명이 지원을 받게 된다.

공고일(4월1일) 기준 인천시 소재 중소·중견 제조기업 및 지식서비스산업에 1년 이상 재직 중인 만 39세 이하 인천거주 청년근로자면 신청할 수 있다. 다만, 주당 근로시간이 35시간 이상이어야 하며, 4대 보험 가입자로 연봉 3,500만 원 이하인 정규직 근로자여야 한다.

특히, 올해는 지원 자격조건을 대폭 완화했다. 재직기간의 경우 기존 2년 이상 재직에서 1년 이상 재직으로 하향 조정하고, 연봉기준은 2,800만 원(중위소득 120% 수준) 이하에서 3,500만 원(중위소득 150%) 이하로 상향 조정했다. 

접수기간은 4월 1일 오전 10시부터 4월 29일 오후 5시까지며, 희망자는 인천청년사회진출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최종 선정은 서류 심사를 거쳐 6월 10일 홈페이지 등을 통해 발표 예정이다.  

세부사항은 4월 1일부터 시 홈페이지 및 인천테크노파크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궁금한 사항은 시 청년정책과나 인천테크노파크 고용안정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hyung1016@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66876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