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만 50세 ~70세 미만 은퇴자 중 경력 3년 이상 이거나 관련 자격증 소지자

▲2021년 대구평생학습진흥원에서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 교육을 진행하고 있는 모습 ( 사진=  대구평생학습진흥원)
▲2021년 대구평생학습진흥원에서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 교육을 진행하고 있는 모습 ( 사진= 대구평생학습진흥원)

[대구=내외뉴스통신] 한유정 기자

대구평생학습진흥원(이하 진흥원)은 18일 “평생학습의 확산과 은퇴 세대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국 ‧ 시비 등 총 4억여 원을 들여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행복이음 학습 코디네이터) 참가자 70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진흥원은 대구시 거주 만 50세 이상 70세 미만 은퇴자 중 모집 분야별 경력 3년 이상 이거나 관련 자격증 소지자를 대상으로 오는 25일부터 29일까지 온라인(대구평생학습진흥원 홈페이지)으로 신청 받는다. 

모집 분야는 평생교육 컨설팅△평생교육 강사△홍보마케팅 등 3개 분야이며, 근무 기간은 6월부터 11월까지 6개월로 하루 4시간 근무(주 20시간)에 시급 9,160원이 지급되며, 4대 보험 및 유급휴가가 적용된다.

최종 선발된 인원은 진흥원이 실시하는 신중년사관학교의 기본 소양교육 및 직무강화 교육을 거쳐 일선 평생교육기관에 파견된다. 

장원용 원장은 “초고령사회를 맞아 은퇴 세대의 일자리 문제가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다.”면서 “평생학습의 목적이 삶의 질 향상과 시민 행복에 있는 만큼 신중년 세대의 자존감과 성취감을 고취하고 생활 안정에도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대구평생학습진흥원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han1220@nbnnews.tv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70200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