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렌스 펙
로렌스 펙

로렌스 펙(북한자유연합 고문)

대한민국 차기 대통령으로 윤석열 후보가 당선되고, 미국의 많은 한국 전문가들이 당선인을 비롯한 한국 보수진영에 여러 조언을 내놓고 있다.

필자도 오랫동안 한국 보수진영에 성실한 지지와 지원을 제공한 미국 보수주의자로서 윤석열 당선인에게 다음의 진심 어린 제언을 드리고자 한다. 비록 외국인이지만, 한국을 사랑하고 아끼며 한국 보수와 공통된 목적을 가진 친구로서, 윤석열 당선인과 한국 보수진영에 전하는 나의 제언이 긍정적으로 받아들여지고 유용하게 활용되길 바란다.

필자는 특히 미국 내 친북세력과 그들의 활동을 장기간 전문적으로 연구하고 또 강력히 반대해온 사람으로서 다음의 관찰과 제언을 드린다. 

첫째, 윤 당선인이 보수주의적 원칙과 선거 공약에 맞게 한국 국민들에게 더 많은 자유와 안전과 번영을 제공하여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 성공하고자 한다면, 지난 5년간 문재인 대통령이 좌익 이념에 따라 무자비하게 추진한 관료 및 민간부문 인사 이동과 청산을 완전히 돌이킬 것을 강력히 제안한다.

윤 당선인은 전통적으로 혹은 비공식적으로 영향력을 행사해 온 준정부기관 및 민간 단체와 정부 부처 및 기관에, 이전 좌파 정부가 아닌 그의 행정부에 충실한 인사를 배치해야 한다.

윤 당선인은 자신의 노력을 은밀히 방해할지도 모르는 인사들이 아닌 자신의 정책을 성실하게 수행할 직원을 임명해야 한다. 물론, 모든 새로운 행정부가 그렇듯 윤 당선인도 주요 정부 부처 및 기타 기관 내 인사를 진행할 것이다.

하지만 지난 5년동안 문재인 대통령이 정부 관료나 기타 정부 산하 기관 혹은 비정부기구에서도 압력을 통해 가혹하게 비좌파 인사들을 완전히 제거한 것을 기억해야 한다. 윤 당선인은 이전 정부가 아닌 자신의 행정부에 충실한 관리들로 주요 인사가 충분히 구성되도록 더욱 심혈을 기울여야 할 것이다.

둘째, 지난 수십년간 미국 내 친북 세력과 활동가들을 폭로하고 저지해온 미국인으로서, 나는 윤 당선인이 미국 내 활동하고 있는 친북 및 극좌 세력에 대한 정부의 모든 지지와 합법화 및 자금 지원을 즉시 그리고 완전히 끊어야 한다고 강력히 권고한다.

대한민국 외교관들은 더 이상 해외 친북활동가들과의 우호적인 만남을 가지거나 친북적 행사에 참가하도록 지시되거나 허용되어서는 안될 것이다. 그리고 대한민국 영사는 이들 친북 세력의 활동 및 행사에 대한 일체의 지원을 끊어야 한다.

또한 대한민국 정부와 연계된 여타 기관 및 준정부 조직, 혹은 전통적으로 한국 정부의 영향을 받는 모든 단체들도 더 이상 친북 활동가들을 그들의 행사에 초청하도록 허용되어서는 안된다. 무엇보다 가장 중요한 것은, 한국 정부는 미국 의회에 대한 미국 내 친북 세력의 로비활동을 더 이상 지지하거나 지원해서는 안된다.

이러한 터무니없는 일들이 지난 문 정부에서 일어났고, 미국의 많은 한국전문가들과 인권운동가들, 그리고 미국 보수주의자들과 애국 한인들이 경악하며 지켜보아야 했다. 불행스럽게도 한국의 좌파 국회의원들은 미국 내 친북 및 극좌 세력들과 긴밀한 협력을 이어 나갈 것이다. 하지만 윤 당선인은 최소한 문 정부와 그 관료들이 그동안 미국 내 친북 세력과 쌓은 수치스러운 관계들을 청산해야 할 것이다.

더 나아가 윤 행정부가 미국의 보수주의자들 및 관련 단체들과 긴밀한 협력 관계와 친분을 쌓는 것이 한미동맹과 자유의 수호를 위해서 크게 유익할 것이다. 

셋째, 유엔 북한대표부에 속해 있는 북한 정보요원들과 직접적이고 활발하게 협력해온 친북활동가들은 대한민국 입국을 불허해야 마땅하다. 이는 대한민국의 안보를 위해 지극히 상식적인 조치다. 미국과 캐나다, 영국 및 이스라엘과 같은 지구상 가장 자유롭고 민주적인 국가들도 인종차별주의자나 자국 체제의 전복을 꾀하는 인물들의 입국을 차단한다. 따라서 대한민국의 자유민주 체제를 전복하거나 공공연히 인종주의적 견해를 드러낸 친북 혹은 마르크스-레닌주의 조직원들의 대한민국 입국을 거부하는 것은 마땅하다.

미국 내 친북활동가들이 한국정부나 미군기지를 상대로 한 과격하고 불법적인 시위활동 목적으로 한국을 방문할 때도 이들의 입국을 불허하는 것이 마땅하다. 이것은 물론 재미한인 뿐 아니라 비한인 미국인에게도 마찬가지로 적용되어야 한다.

나는 윤석열 행정부가 위 제언을 진지하게 받아들이고 이행한다면, 행정부의 성공을 넘어 그동안 외면되어 온 대한민국의 안보를 다시 활발하게 하고 손상된 한미동맹을 회복시키며 한국 국민의 보수주의적 선택을 정당화 할 것이라고 믿는다.

한국은 이제 과거 실패한 좌파 정책의 폐허로부터 다시 일어나 지난 정부가 저지른 폐해를 속히 돌이켜야 한다. 한국과 한미 양국의 관계, 그리고 자유를 위해서 윤석열 보수 행정부는 반드시 성공해야 한다. 이 메시지가 윤 당선인과 그 조언자들에게 도달되길 바란다. 

--------------------------------------------------------------------------------------------------

My Unsolicited But Sincerely Offered Advice For President-Elect Yoon 
As A Friend Of Korean Conservatives

Lawrence Peck

With the election of Yoon, Seok-youl as President of the Republic of Korea, some American Korea-watchers and experts on Korea have been offering advice to him and to Korean conservatives more generally,   As a bona fide American conservative with a demonstrated, long-standing record of sincere support for and assistance to Korean conservatives, I feel that I am also entitled to offer advice to President-elect Yoon, in the expectation that it will be welcomed as coming from a friend, accepted as useful, and hopefully implemented.  I believe it would be wise for Yoon and Korean conservatives to consider advice from trusted conservative friends who support their goals, even if such friends happen to be foreigners.

In the hope that my observations will be agreeable and of some assistance to conservatives in Korea, I humbly offer my advice, as an American conservative whose field of expertise is pro-North Korean activities in the U.S., which I have stridently opposed for decades along with ROK and Korean-American conservatives.  

First, as one who wants Yoon to succeed, provide increased liberty, security and prosperity to the Korean people, and govern in a manner consistent with conservative principles and his campaign promises, I strongly urge Yoon to be particularly thorough in completely reversing the personnel changes, the leftist ideological purges of the government bureaucracy and private organizations, which Moon Jae-in ruthlessly pursued during his presidency.  Yoon should ensure that ROK government departments and agencies, including quasi-government institutions and private entities over which the government has traditionally, if informally, exercised significant influence, are staffed with officials who are loyal to his administration, not to the previous leftist government.  Yoon should appoint personnel who are willing to dutifully carry out his policies, rather than stealthily sabotage his efforts.  Of course, all new presidential administrations place their own supporters in positions of influence within government ministries and other institutions, but Moon's elimination of non-leftists from the bureaucracy and, through pressure, from many loosely government-affiliated entities and NGOs, was so draconian that Yoon will have to pay serious attention to this problem to ensure that the government is staffed with officials loyal to his administration and not the previous one.

Second, as an American who has for decades been exposing and opposing pro-North Korean groups and activists in the U.S., I strongly urge Yoon to put an immediate and complete end to the Moon government's support for, legitimization of, and funding to pro-North and far-left elements in the U.S.  ROK diplomats must no longer be instructed or allowed to hold friendly
meetings with pro-North activists and attend events of pro-North groups.  ROK consulates must no longer be instructed or allowed to sponsor events with pro-North groups.  ROK government-
affiliated institutions or other quasi-government entities, or those traditionally subject to strong government influence, must no longer be instructed or allowed to invite pro-North activists to speak at their conferences or other events.  Perhaps most importantly, ROK government-
affiliated organizations must no longer be instructed or allowed to provide funding to pro-North activists or engage in, encourage, or otherwise support Congressional lobbying efforts by pro-North groups in the U.S.  These outrageous practices, which occurred during the Moon administration, were resented by Korea experts, human rights activists, and conservative Korea-watchers in the U.S., as well as Korean-American patriots.  Unfortunately, leftist Korean legislators will continue collaborating with pro-North and other far-left forces in the U.S., but at the very least, the Yoon administration should put an end to the scandalous ties which the Moon administration and its officials cultivated with pro-North groups and activists in the U.S.  It would be helpful to the ROK-U.S. alliance and the cause of freedom if the Yoon administration were to significantly enhance its cooperative interactions with and ties to American conservative individuals and organizations.

Third, as a matter of ROK national security, pro-North activists who are known to have directly and actively collaborated with North Korean intelligence agents based at the North's Mission to the U.N. should, as dictated by common sense, be denied entry into the ROK.  Some of the freest, most democratic nations, such as the U.S., Canada, the United Kingdom, and Israel, have banned certain extremists, such as racists and those who advocated the overthrow of those governments, from entering their nations.  It would therefore be appropriate for the ROK to deny entry to foreign individuals who themselves or the pro-North or Marxist-Leninist organizations to which they belong seek to overthrow the free democratic system of the ROK, or have publicly expressed racist views.  Pro-North activists in the U.S. who seek to visit the ROK for the purpose of engaging in violent or other illegal protests against ROK or U.S. military bases, should also be denied entry based on their intentions to engage in such behavior.  Of course, this applies not only to Korean-American extremists who are supportive of North Korea, seek to overthrow the ROK system, are tied to North Korean agents, or plan to engage in illegal protests against military bases, but also to those Americans who are not of Korean ethnicity.  

I sincerely believe that my advice, if accepted and acted upon, will help ensure the success of the incoming Yoon administration, revitalize the ROK's neglected national security, undo the damage done to the ROK-U.S. alliance by the Moon government, and justify the Korean people's vote for conservative policies.  Korea must now "emerge from under the rubble" of failed leftist policies and take immediate steps to reverse the harm done by the previous
administration.  Yoon's new conservative administration must succeed for the good of Korea, for ROK-U.S. ties, and for the cause of liberty.  I hope this message will reach President-elect Yoon and his advisors.

Lawrence Peck is an advisor to the North Korea Freedom Coalition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74539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