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서정 상사, 자신의 업무 노하우를 바탕으로 엔진수리 봉사활동 실시

▲ 해병대 제6여단 수색중대 이서정 상사가 백령도 지역 내 어민들을 위해 어선 정비를 하며 어민들과 소통하고 있다.  (사진제공=해병대 제6여단 )
▲ 해병대 제6여단 수색중대 이서정 상사가 백령도 지역 내 어민들을 위해 어선 정비를 하며 어민들과 소통하고 있다. (사진제공=해병대 제6여단 )

[인천=내외뉴스통신] 김형만 선임기자

서해 최북단 백령도서군을 수호하는 해병대 제6여단에서 지역 내 어민들을 위해 어선 정비 봉사활동을 실천하고 있는 부사관의 미담이 알려져 주변에 귀감이 되고 있다.

여단 수색중대 이서정 상사(부 224기)는 2002년부터 현재까지 백령도 지역 어민들이 어선 엔진 정비가 필요한 때 주말을 이용해 재능 기부 형식으로 전기 및 연료계통 정비 등을 하며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백령도 근무가 두 번째인 이 상사는 지난 2002년 백령도에서 근무하던 때, 어민들이 엔진이 고장날 경우 적시에 수리할 수 있는 업체를 찾기 어렵다는 것을 알게 됐다. 

이를 계기로 부대에서 소형 고무보트(IBS)의 모터 장비를 다루며 경험을 쌓은 이 상사는 지역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2010년 다른 부대로 전출 가기 전까지 어선 정비 봉사활동을 했으며, 2020년 백령도로 다시 전입 온 이 상사는 현재까지 지역 주민들과 소통하며 정비 활동을 지속적으로 시행하고 있다. 

한편, 이 상사는 올해 3월 특수·구조 작전 분야 교육훈련과 전투력 향상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해군·해병대 장병에게 수여하는 '한주호상'을 수상했다.

이 상사는 "본격적인 성어기를 맞아 어민들을 도울 수 있어 뿌듯하다"며 "국민이 어려울 때 가장 먼저 앞장서는 해병대로서 앞으로도 어민들의 안전한 조업을 위해 정비 봉사활동을 꾸준히 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hyung1016@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77119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