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삼산경찰서 경비교통과 경위 이경섭 (사진제공=인천삼산경찰서)
인천삼산경찰서 경비교통과 경위 이경섭 (사진제공=인천삼산경찰서)

[내외뉴스통신] 김해성 기자

코로나19로 인한 배달문화 확산으로 배달대행업체 이륜차 교통량이 증가하고, 그에 따른 이륜차 무질서 운행으로 교통사고 발생도 증가하는 추세다.

이륜차 무질서 운행 행태를 보면 이륜차 운전자가 안전모를 착용하지 않은 채 한 손으로 담배를 피우거나, 스마트폰을 작동하고 마치 곡예 운전이라도 하는 듯 차량 사이로 아찔하게 빠져나가며 차선을 변경하는 장면을 쉽게 볼 수 있다.

또, 잦은 신호위반 및 인도주행, 구조변경 된 소음기 사용 등으로 시민들이불안해하고 있다.

이 같은 이륜차 무질서 운행 근절을 위해서 일선 경찰서에서 꾸준히 배달대행업체 대상으로 간담회를 실시하고, 교통법규준수 홍보를 실시했음에도 빨리빨리 문화를 요구하는 국민들의 정서와 배달콜 경쟁으로 인한 수입이 달라지는 현재의 배달 운영체제가 이륜차운행 법규위반을 부축이고 있는 것 같아 안타까운 생각도 든다.

배달대행업체 주변에 차도와 보도 위에 지그재그 아무렇게나 불법주정차 시켜 보행자를 위협하는 행위 또는 주민들로부터 인상을 찌푸리게 만들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이륜차의 주택가 굉음운행으로 주민 민원이 많은 지역을 중심으로 유관기관 합동 이륜차의 소음기 불법개조행위, 소음기 개조 및 이륜차 불법구조 변경도 함께 단속을 실시하고 있어 내가 운전하는 이륜차가 불법 구조 변경된 이륜차 인지 확인 후 운전하는 모습이 필요하다.

안전한 이륜차 문화를 만들기 위해서는 배달대행업체 사업주와 이륜차 운전자의 관심과 의지가 필요하고, 시민들의 이륜차 법규행위에 대한 적극적인 공익신고에 참여할 때 안전한 이륜차 문화를 만들어 갈 수 있다고 생각한다.

/인천삼산경찰서 경비교통과 경위 이경섭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78426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