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화면 캡처
MBC 화면 캡처

[내외뉴스통신] 이원영 기자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물가 인상에 대처하기 위해 기준금리를 이번 달에도 최대 0.75%포인트 올리는 '자이언트 스텝'을 단행할 것으로 알려져 시중 금리 및 주가에 충격파가 예상된다.

6일(이하 미국 현지시간) 연준이 공개한 6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의사록에 따르면, 회의 참석자들은 경제 전망상 더 규제하는(more restrictive) 통화 정책을 취하는데 모두 동의했다.

물가상승이 예상을 뛰어 넘자 공격적인 금리 인상이 필요하다는 데 의견이 모아진 것이란 해석이다.

지난달 14~15일 열린 FOMC 정례회의에서 연준은 28년만에 자이언트 스텝을 단행한 바 있다.

당시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은 7월에도 0.75%포인트 또는 0.5%포인트 금리인상을 이미 예고한 바 있다.

FOMC 위원들은 가파른 금리인상이 미국의 경제를 위축시키더라도 물가를 잡는 것이 더욱 급한 과제라는 데 동의한 것으로 볼 수 있다.

의사록에 따르면, 회의 참석자들은 금리를 인상하는 통화정책이 당분간 경제성장을 둔화할 수 있다고 인정했지만, 물가상승률을 다시 2%로 낮추는 것이 최대고용 달성에도 매우 중요하다는데 공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미국의 금리 인상은 우리나라에도 즉각 영향을 미쳐 현재의 금리가 더욱 치솟고 부동산과 주식에 막대한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 

lewon0318@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87573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