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대구지사가 수성구 파동 대자연시장에서 ‘전통시장 활성화 사업 기부금’ 500만원을 전달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수성구)(왼쪽에서 두번째 진용수 파동장, 네번째 김진유 마사회 대구지사장, 다섯번째 한승엽 예원재가노인돌봄센터장)
▲한국마사회 대구지사가 수성구 파동 대자연시장에서 ‘전통시장 활성화 사업 기부금’ 500만원을 전달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수성구)(왼쪽에서 두번째 진용수 파동장, 네번째 김진유 마사회 대구지사장, 다섯번째 한승엽 예원재가노인돌봄센터장)

[대구=내외뉴스통신] 서월선 기자

한국마사회 대구지사(지사장 김진유)는 지난 6일 수성구 파동 대자연시장에서 ‘전통시장 활성화 사업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수성구가 전했다.

이날 기부금 지원 사업은 한국마사회 대구지사가 취약계층 지원과 지역상권 활성화에 도움을 주고자 공모사업으로 추진됐으며, 예원재가노인돌봄센터 주관 ‘전통시장 활성화 사업’이 선정됨에 따라 500만 원을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예원재가노인돌봄센터는 전달받은 기부금을 대자연상가시장번영회에 온누리상품권으로 지원하고 독거어르신 등 저소득층 50가구에는 파동 대자연시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쿠폰을 10만 원씩 전달할 예정이다.

김진유 지사장은 “경기 침체와 고객 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과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취약계층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ss0149@nbnnews.tv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87734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