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aT)
(사진제공=aT)

 

[내외뉴스통신] 권대환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는 지난 8일부터 9일까지 루브르 박물관 컨벤션(Les salles du Carrousel)에서 ‘2022 파리 K-Food 페어’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공사는 프랑스 현지 코로나19 완화 기조에 발맞춰 우리 수출기업의 유럽시장 개척과 현지 K-Food 소비 붐 조성을 위해 파리지역 최초로 B2B․B2C 통합 대규모 오프라인 행사로 기획했으며, 프랑스인들의 자부심이자 파리의 심장부인 루브르 박물관 지하 컨벤션(Les salles du Carrousel)에서 개최해 K-Food의 위상을 한층 드높였다. 특히 행사 사전 예매만 4천 여장이 팔렸으며, 행사 당일 입장 대기줄이 박물관 대기줄보다 길게 늘어서며 7천여 명 이상이 행사장을 방문해 뜨거운 열기를 내뿜었다.

B2B 행사는 2년 만에 처음으로 대면 수출상담회와 마켓테스트로 진행됐으며, 국내 29개 수출업체와 유럽 13개국 51개사 바이어가 참여해 270여 건의 상담을 진행해 총 4천만 달러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 특히 떡볶이, 소스류, 한식 밀키트 등 7건의 현장계약 MOU가 체결돼 실질적인 수출실적 확대가 기대된다.

B2C 행사는 현지인들에게 K-Food의 깊이 있는 이해를 돕고자 전통․현대․미래를 콘셉트로 K-Food 홍보관을 운영해, 김치, 장류, 홍삼 등 전통식품부터 라면, 떡볶이, 스낵, 음료 등 최신 인기상품을 전시하고 현장시식 이벤트를 진행했으며, 비건·유기농·저탄소 식생활 등 K-Food의 미래를 볼 수 있는 상품들도 선보여 방문객들의 뜨거운 관심과 호평을 얻었다.

한편, B2C 특별행사로 유명셰프와 교수가 참여한 K-Food 토크쇼와 K비건, 김치, 디저트 등 쿠킹 클래스 등을 진행해 열띤 분위기를 조성했으며, 특히 프랑스 현지 한식 레스토랑․카페 등 외식업체와 K-Food 브랜드․마트 등이 참여한 특별 홍보관에서는 비빔밥, 떡볶이, 치킨, 김밥, 빙수 등 다양한 한국식 먹거리와 K-Food를 소개하고 맛볼 수 있도록 꾸며 인산인해를 이루었다.

기노선 수출식품이사는 “최근 對유럽 수출 호조세가 계속되며 ‘22년 상반기 기준 K-Food 수출이 전년 상반기 대비 29% 이상 증가했다”면서, “유럽의 심장부에서 진행한 파리 K-Food 페어를 통해 현지인들의 뜨거운 K-Food 사랑을 확인한 만큼, 앞으로 더욱 다양한 소비자 접점 마케팅을 펼쳐 K-Food의 유럽 수출확대를 이끌겠다”고 말했다.
 

kdh127577@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88665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