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 우측부터 뻘다방 김연용 대표와 공감보호작업장 김만희 시설장이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독자제공)
▲ 사진 우측부터 뻘다방 김연용 대표와 공감보호작업장 김만희 시설장이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독자제공)

[인천=내외뉴스통신] 김형만 선임기자

선재도 뻘다방(김연용 대표)과 옹진군 영흥면 소재 장애인직업재활시설 공감보호작업장(김만희 시설장)은 21일 장애인의 자립생활 지원을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뻘다방은 사용 후 남는 커피박을 제공하게 되며, 공감보호작업장은 시설 장애인들과 함께 “자원 재활용을 통해 함께 지키는 자연”이라는 모토로 커피박을 이용한 다양한 제품 제작,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뻘다방 김연용 대표는 “장애인과 지역사회와 더불어 상생할수 있는 좋은 취지에서 함께할수 있어 기쁘다”라고 말했다.

한편 공감보호작업장은 시설을 이용하는 장애인들을 대상으로 일상생활과 사회생활 및 직업기능에 필요한 각종 훈련프로그램을 통해 직업 전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hyung1016@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90927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