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성주군청사 전경.(사진제공=성주군청)
▲ 성주군청사 전경.(사진제공=성주군청)

 

[성주=내외뉴스통신] 박석규 기자

경북 성주군은 오는 16일부터 코로나19 재확산과 경기불황으로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성주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판매를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지류형과 카드형 상품권 모두 매월 50만원(연간 총 600만 원)까지 구입할 수 있으며, 지류형 상품권은 관내 농협과 대구은행을 비롯한 16개 금융기관에서 본인 신분증 확인 후 구매할 수 있다.

카드형 상품권은 본인 명의의 스마트폰으로 모바일 앱 지역상품권 chak에서 회원가입과 카드발급신청, 충전을 할 수 있으며, 가맹점 검색과 이용내역, 체크카드 사용여부 등 다양한 기능을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다.

성주군관계자는‘성주사랑상품권 이용을 통해 지역 소상공인 매출 증가를 통한 경제살리기에 최선을 다하고, 특히, 카드형 상품권 이용 확대로 주민 편의증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bakoksuk@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94817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