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제공=신화통신

 

[신화/내외뉴스통신] 이송옥 기자

매화 말뚝 위에서 인상적인 '쿵푸'를 선보이고 있는 로봇개 '맥스(Max)'를 만나 보자.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95029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