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장우 대전시장 10일 오전 비 피해 취약지역 현장 방문

(사진=대전시 제공)
(사진=대전시 제공)

 

[대전=내외뉴스통신]금기양 기자

늦은 장마 폭우로 전국이 몸살을 앓고 있는 가운데 이장우 대전시장이 10일 오전 대동천 철갑교와 대전역 지하차도 배수펌프장 등 현장을 찾아 집중호우 대비상황을 점검했다.

이 시장은 현장을 찾은 관계자들에게 “11일 밤까지 많은 비가 예보되고 있는 만큼 긴장의 끈을 놓지 말고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대전지에서는 10일 오전 현재 151mm의 가우량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시간당 최고(오전6∼7시) 61.1mm의 강우량을 기록했다.

 

 

ojonglym62@daum.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95047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