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악=내외뉴스통신] 박용하 기자=전라남도교육청이 주민직선 4기 전남교육 대전환 추진을 위한 예산 편성 TF를 운영한다.

전라남도교육청 민선4기 전남교육 대전환 예산편성 TF회의모습/(사진=도교육청)
전라남도교육청 민선4기 전남교육 대전환 예산편성 TF회의모습/(사진=도교육청)

지난 10일 첫 회의를 가진 예산 편성 TF는 정책국장, 교육국장, 행정국장 공동 총괄운영위원으로 하고 본청 각 과장 및 팀장 등 26명의 책임위원과 검토위원, 15명의 실무위원으로 구성됐다.

이에 TF는 3개 팀으로 나뉘어 오는 8월 26일(금)까지 운영된다.

이번 TF는 민선 4기 전남교육 출범 후 사실상 첫 번째 예산이 될 2023년도 전라남도교육비특별회계 편성의 기본 방향을 정해 ‘전남교육 대전환’의 안정적 추진을 뒷받침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또한, 민선 4기 핵심 과제인 미래교육기반 구축과 전남형 교육자치 실현 방안도 2023년도 본예산과 연계해 마련할 계획이다.

전남형 교육차치는 전남의 아이들이 전남에서 배우고 전남에서 일할 수 있는 교육생태계를 구축하는 것으로 김대중 교육감의 핵심 공약사항 중 하나이다.

또한, 미래교육은 미래사회가 요구하는 창의력과 문제해결 능력을 키워주는 교육으로 패러다임을 전환하는 것이다.

김대중 교육감은 “모든 정책은 예산이 뒷받침되지 않으면 추진하기 어렵다.”면서 “TF에서 기존 예산 중 관행적인 행사는 과감하게 정리하고 선택과 집중을 통한 학교 지원을 강화하여 학교 업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2023년도 본예산 편성 방향을 잘 세워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gostop5515@daum.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95279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