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해피해 방지 위해 철저한 관리 당부

▲주순선 광양시 부시장은 지난 10일 집중호우와 태풍을 대비해 도시공원 내 산사태 위험지구 2곳을 점검했다.(사진제공=광양시)
▲주순선 광양시 부시장은 지난 10일 집중호우와 태풍을 대비해 도시공원 내 산사태 위험지구 2곳을 점검했다.(사진제공=광양시)

[광양=내외뉴스통신] 정광훈 기자 

주순선 광양시 부시장은 지난 10일 집중호우와 태풍을 대비해 도시공원 내 산사태 위험지구 2곳을 점검했다고 11일 밝혔다.

주 부시장은 ‘도시공원 내 산사태 위험지구 정비사업’ 추진사항에 대해 보고받고, 공사장 주변 시설물 관리실태를 확인하며 안전 점검사항들을 꼼꼼히 둘러봤다.

광양읍 서산 산사태 위험지구 정비사업은 옹벽 설치, 수목 식재 등을 추진 중이고, 마동근린공원 급경사지 위험지역 개선사업은 낙석 방지망, 낙석 방지책 등을 설치 중이다.

주순선 부시장은 “최근 예측하지 못한 기상 상황에 따른 국지성 집중호우가 빈번한 만큼 철저한 준비와 차질 없는 공사 추진이 필요하다”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장할 수 있도록 재해피해 방지를 위해 철저한 관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폭염으로 인한 건설 현장 온열질환자 발생 예방을 위해 열사병 예방 기본수칙을 이행하도록 지시했다.

kps2042@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95282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