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제공=신화통신

 

[신화/내외뉴스통신] 이송옥 기자

윙윙거리는 소리를 내는 작물보호 드론 여러 대가 중국 허난(河南)성 최대 곡물 생산 현인 화(滑)현의 옥수수 밭 위를 맴돌며 효율적이고 정확하게 옥수수에 인공수분 작업을 하고 있다.

[기술자] "작물보호 드론이 만들어 내는 바람장이 화분을 날리기 때문에 옥수수의 수분율을 높일 수 있습니다. 드론 1대로 13.3㏊(헥타르) 크기 옥수수 밭의 인공수분 작업을 1시간이면 끝낼 수 있습니다."

[현지 농민] "저는 약 3.3~4㏊ 면적의 옥수수를 재배하고 있습니다. 작물보호 드론이 2~3회 왕복 비행하기만 하면 인공수분 작업을 완료할 수 있습니다. 옥수수가 잘 자라고 있으며 풍작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화현의 옥수수 밭 면적은 8만5천200㏊다. 현지 정부는 농민들에게 기술 지원을 제공하기 위해 100여 명의 기술자로 이루어진 조직을 꾸렸다.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95403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