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패스 카드발급자가 26,834명에 이르며, 전국 지자체에서 벤치마킹

[광명=내외뉴스통신] 박철희 기자

연 16만 원 한도 내에서 광명시 시내버스, 마을버스와 시 경유 서울 시내버스 이용 시 환승요금 포함한 교통비 지원
연 16만 원 한도 내에서 광명시 시내버스, 마을버스와 시 경유 서울 시내버스 이용 시 환승요금 포함한 교통비 지원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어르신 대중교통비 지원 사업의 2분기 이용료를 지급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에 어르신 21,277명이 약 548백만 원을 지원
받았다.

어르신 대중교통비 지원 사업은 광명시에 주민등록을 둔 만 65세 이상 모든 어르신을 대상으로 대중교통비를 지원한다. 대상자가 지패스(G-pass) 카드를 발급받고 광명시 시내버스, 마을버스와 시를 경유하는 서울 시내버스를 이용하면 분기 최대 4만 원, 연간 16만 원 한도 내에서 실제 사용한 금액을 정산해 대상자의 농협 통장으로 환급해준다.

지패스 카드는 만 65세 되는 날부터 광명시 관내 농협, 축협에서 신규 발급받아 편의점 등 충전소에서 충전해 사용할 수 있다. 지패스 카드발급자는 광명시 어르신 43,659명의 61.4%에 달하는 26,834명에 이른다.

광명시 어르신 교통비 지원 사업은 전국 지자체에서 벤치마킹하는 등 지자체 우수사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광명시 어르신 대중교통비 지원은 시내버스 요금 기준 연 100회 이상 이용할 수 있어 광명시 어르신 교통복지 증진 및 이동권 보장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며, “고령 사회에 맞춰 어르신들의 행복한 삶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펼치겠다”고 전했다.

 

nbnch@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97198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