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연서 (사진 제공 = 스토리제이컴퍼니)
▲오연서 (사진 제공 = 스토리제이컴퍼니)

 

[서울=내외뉴스통신] 홍성훈 기자

배우 오연서가 ‘미남당’ 종영 소감을 전했다.

23일, 소속사 스토리제이컴퍼니 측은 KBS 2TV 월화드라마 ‘미남당’에서 한재희 역으로 활약한 오연서의 종영 소감과 대본 인증샷을 공개했다.

오연서는 소속사를 통해 “안녕하세요. ‘미남당’에서 한재희 역할을 맡은 오연서입니다. 작년부터 준비를 시작해서 올해까지 쉼 없이 달려왔는데 이렇게 끝이 난다니 아직 실감이 나질 않습니다. 한재희는 여러 아픔을 가진 캐릭터여서 처음부터 더 마음이 갔던 것 같습니다”라며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이어 오연서는 “함께했던 배우분들, 스태프분들 모두 오랫동안 고생 많으셨고 감사드립니다”라며 함께 동고동락한 이들에게 감사를 건네기도. 또한 그는 “마지막까지 사랑해 주신 시청자 여러분께도 감사드립니다. ‘미남당’이 무더운 여름마다 꺼내 보고 싶은 유쾌하고 시원한 드라마로 기억되길 바랍니다”라며 종영 소회를 밝혔다.

그동안 여러 작품을 통해 놀라운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줬던 오연서는 ‘미남당’에서도 역시 코믹, 미스터리, 로맨스 등 다양한 장르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또 한 번 인생 캐릭터를 경신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이번 작품을 통해 첫 액션 연기에 도전하며 배우로서 무궁무진한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하기도. 앞으로도 계속될 오연서의 끊임없는 도전에 기대가 커진다.

한편 오연서를 비롯해 서인국, 곽시양, 강미나, 권수현이 출연하는 KBS 2TV ‘미남당’ 최종회는 오늘(23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vampiro12x2@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97939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