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웃바운드 영업을 고려한 모바일 시스템 개발
프로모션 및 아카데미 등 다양한 투자권유대행인 지원제도 운영

[내외뉴스통신] 권대환 기자

KB증권(사장 박정림, 김성현)은 투자권유대행인 및 퇴직연금모집인(이하 투자권유대행인) 전용 모바일 영업지원시스템을 오픈했다고 26일(금) 밝혔다. 

KB증권은 고객 방문 영업이 잦은 투자권유대행인의 영업 특성을 고려하여 고객과 외부상담시 필요한 정보들을 바로 활용할 수 있도록 KB증권 대표 MTS인 ‘M-able(마블)’에 「투권인/모집인」기능을 탑재하였다. 

이번 오픈으로 투자권유대행인들은 별도 앱을 설치하는 불편함 없이 ‘M-able(마블)’ 앱에서 모드전환을 통해 유치고객을 관리할 수 있게 되어 고객관리 시스템 활용도를 대폭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투자권유대행인은 금융투자협회가 정한 자격시험에 합격한 후 협회 온라인 교육과정을 이수한 자로, KB증권과 위탁계약을 맺고 증권사의 금융투자상품을 고객에게 권유할 수 있는 인력을 말한다. KB증권에서 활동하고 있는 투자권유대행인은 현재 1,200여명(퇴직연금모집인 포함)으로  지난 2018년 360명대 수준에서 급격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KB증권은 프로모션과 교육 아카데미 등 다양한 제도를 통해 투자권유대행인의 영업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KB증권과 위탁계약을 맺는 투자권유대행인에게 각종 활동지원금과 보증보험료를 지급하고 있으며, 지난 5월에는 우수 투자권유대행인 35명을 선정하여 연도포상을 실시하였다. 

특히, 정규 교육 프로그램인 「KB Star FA 아카데미」에서는 계좌개설, 연금이전, 시스템  사용법 등 투자권유대행인 활동 전반에 필요한 사항을 교육 받을 수 있어, 투자권유대행인 활동을 희망하지만 어디서부터 시작해야 될지 모르는 신규 투자권유대행인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KB증권 이홍구 WM영업총괄본부장은 “투자권유대행인이 성공적으로 안착하기 위해서는  사용자 중심의 시스템 제공이 필수적”이라며, “지속적으로 시스템 업그레이드를 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kdh127577@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98669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