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외뉴스통신] 권대환 기자

부영그룹이 재정 지원 중인 창신대학교(총장 이원근)는 9월 13일부터 17일까지 5일간 진행된 2023학년도 수시모집 원서접수 결과 344명 모집에 2,662명이 지원하여 7.74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번 2023학년도 입시 결과에 따르면 창신대학교는 부산울산경남지역 사립대 중 1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형별로 살펴보면 일반계고교전형에서 모집인원 195명에 지원인원 1,723명으로 경쟁률 8.84:1을 기록하였으며, 특성화고교전형은 16명 모집에 135명의 학생들이 지원하여 8.44:1의 기록을 보였다. 면접 40%를 반영하는 창신인재추천전형은 85명 모집에 522명 지원하여 경쟁률이 6.14:1로 나타났다.

창신대학교는 2019년 8월 부영그룹이 재정기여자로 참여하면서 신입생 1년 전액장학금 지원이라는 파격적인 혜택을제공하였고, 2023학년도 신입생에게도 1년 전액장학금(간호학과는 50%)을 지급하기로 하여 4년 연속 등록금 지원을하게 되었다.

뿐만 아니라 창신대학교는 부영연계트랙(현장실습학기제)을 신설하여 부영그룹 계열사 현장 체험 실습프로그램에 참여한 학생들의 부영그룹 취업을 연계하여 매년 취업자를 배출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창신대학교는 2021학년도 신입생 충원률 98.5%, 2022학년도 신입생 충원률 100%를 달성했다.

창신대학교는 오는 10월 29일 토요일에 창신인재추천전형 면접고사를 시행하고 10월 28일 금요일에 음악학과 실기우수자전형 실기고사를 실시한다.

최종 합격자발표는 11월 25일 금요일에 대학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한다.

kdh127577@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703672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