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신화통신 제공)

[신화/내외뉴스통신] 이송옥 기자

산시(陝西)성 웨이난(渭南)시 퉁관(潼關)현의 농민들이 26일 석류 분류 작업에 몰두하고 있다. 가을에 접어들면서 퉁관현 동쪽 지대에 빼곡히 들어선 나무에 붉은 빛의 석류가 탐스럽게 익었다. 퉁관현은 전통적인 석류 재배지로 최근 수년간 여러 종류의 우수 제품 도입 및 육성을 통해 석류 산업을 대대적으로 발전시켰다.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705475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