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자치위원회 골목길 낡은 우체통 교체작업 실시

▲용산동 우체통 교체사업 (사진=충주시 제공)
▲용산동 우체통 교체사업 (사진=충주시 제공)

[충주=내외뉴스통신] 문병철 기자

충주시 용산동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고성용)는 27일 용산동의 아름다운 골목길 조성을 위해 대문마다 걸려있는 낡은 우체통 교체작업을 실시했다.

마을만들기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 사업은 집집마다 낡은 우체통을 교체하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특히, 새로운 우체통에는 주민들이 직접 용산동의 상징인 용을 그려넣어 특색있고 아름다운 거리를 연출했다.

이날 교체한 우체통은 총 20통으로 주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고성용 위원장은 “우체통을 직접 만들고 교체작업까지 수고해주신 주민자치위원들에게 감사를 드린다며”며 “앞으로도 지역봉사활동을 적극 추진해 깨끗하고 아름다운 용산동 만들기에 앞장서는 주민자치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병우 용산동장은 “지역주민 스스로 마을을 가꾸는 데에 필요한 행정적인 지원과 응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mbc0327@hamn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705560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