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 배다리 책피움 한마당 홍보 포스터 (사진제공=인천시)
▲ 2022 배다리 책피움 한마당 홍보 포스터 (사진제공=인천시)

[인천=내외뉴스통신] 김형만 선임기자

인천시는 오는 10월 1일(토) 「2022 배다리 책피움 한마당」을 배다리 헌책방 거리 일원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2019년부터 배다리와 함께해 온 「배다리 책피움 한마당」은 우리 근현대사의 애환을 간직한 특유의 아날로그 감성과 문화를 바탕으로 새로이 주목받는 배다리 헌책방 거리에서 개최되는 복합 독서문화 행사다.

▲ 책방 북큐레이션 전시 (사진제공=인천시)
▲ 책방 북큐레이션 전시 (사진제공=인천시)

아벨서점을 비롯한 8개 책방에서 마련한 특색 있는 작가 강연(3팀), 문학 연계 음악공연(3팀), 북큐레이션 전시(4곳) 뿐 아니라 시민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문장짓기, 실크스크린 등 체험프로그램, 독립출판물과 수공예품 아트마켓(약 15개 팀) 운영 등 다채로운 구성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행사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 및 참여방법은 인천시청 홈페이지 또는 2022 인천 독서대전 공식 블로그를 참고하면 된다.


hyung1016@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706621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