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의 문화예술회관에서 지역주민 위한 프로그램 지원 사업

[연천=내외뉴스통신] 신선호 기자

뮤지컬과 마술, 클래식이 함께하는 마술콘서트 ‘The Magic 팬텀&퀸’이 오는 7일 오후 7시 연천수레울아트홀 대공연장에서 열린다.[사진=연천군 제공]
뮤지컬과 마술, 클래식이 함께하는 마술콘서트 ‘The Magic 팬텀&퀸’이 오는 7일 오후 7시 연천수레울아트홀 대공연장에서 열린다.[사진=연천군 제공]

 

뮤지컬과 마술, 클래식이 함께하는 마술콘서트 ‘The Magic 팬텀&퀸’이 오는 7일 오후 7시 연천수레울아트홀 대공연장에서 열린다.

이번 공연은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의 일환이다. 문화공감사업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주최로 전국의 문화예술회관에서 지역주민을 위한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The Magic 팬텀&퀸’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의 민간예술단체 우수공연 프로그램 지원사업 선정작이다. 국내 3대 일루셔니스트 최형배의 화려한 마술과 베하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반주에 맞춰 팬텀싱어 바리톤 김주택, 테너 정필립, 콜로라투라 소프라노 유성녀와 함께 지휘자의 설명으로 진행되는 공연이다. 프로그램으로는 한국인이 좋아하는 아리아, 뮤지컬 노래, 인기 대중가요, 마술 등 다양한 예술 장르를 접목했다.

송승원 연천군시설관공단 이사장은 “앞으로도 새로운 공연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더 많은 군민에게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unho8112@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707340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