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국방혁신도시 대전 범시민 추진위원회 개최


방위사업청과 연계한 국방산업 육성 방안 논의... 각 분야 전문가 역량 결집 하기로

 

(사진=대전시 제공)
(사진=대전시 제공)

 

[대전=내외뉴스통신]금기양 기자

대전시가 31일 옛 충남도청 청사에서 국방혁신 ‘대전 범시민 추진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대전 이전이 확정된 방위산업청과 연계해 국방산업 핵심도시로 도약을 위한 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이장우 대전시장을 비롯해 공동위원장인 황인무 전 국방부 차관 등 군 출신 인사, 방산업계, 학계  관련자 등 26명이 참석했다.

회의는 방위사업청 대전 이전 경과 보고에 이어 ▲방위사업청과 연계한 국방산업 육성 방안 ▲국방관련 기업 유치 전략 ▲국방과학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민 ․ 관 ․ 산 ․ 학 협력 활성화 방안 협의 등으로 진행됐다.

회의에서 위원들은 방위산업청 이전 효과 극대화를 위해선 관련 기업의 추가 유치가 필요하다는 데 공감하고, "K-방위산업의 메카 대전을 만들기 위해 모두가 한 마음 한 뜻으로 힘을 모아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이어 추후 집중 논의될 핵심과제 발굴을 위해 분과별 활동 계획을 수립하고, 분기별로 정기회의 개최, 중요 현안이 발생했을 경우 임시회의를 수시로 개최해 지혜를 모으기로 결의했다.

이장우 대전시장은“7월 범시민 추진위원회 출범 후 대전시, 추진위 위원을 비롯한 지역사회의 노력이 더해져 방위사업청 대전 이전이 조기 확정되었다”며 “방사청 이전과 연계해 대전이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방산혁신도시로 거듭나기 위한 다각적인 대책 마련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이 시장은 또 “방산기업이 230여 곳이 소재, 국내 방산기업의 24% 차지하고 있는 대전이 방위사업청 이전으로 관련 중소기업이 함께 이전하는 후방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며, “방산 관련 기업 성장, 신규 방위산업체 육성 및 일자리 창출 등 방위산업 중심지 대전을 만들어 나가는 데 추진위원회 위원들의 힘을 모아달라”고 부탁했다.

황인무 공동위원장은 “방위사업청 대전 이전의 실질적인 경제 효과를 거두기 위해서는 방산기업 연계 및 추가 유치의 필요하다”며, “대전이 K-방위산업의 전진기지로 발돋움하는 데 추진위원회가 최선을 다하겠다”고 당부했다.

 

 

ojonglym62@daum.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713497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