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G워너비 김진호 (사진 제공 = 목소리(Moksolee) )
▲SG워너비 김진호 (사진 제공 = 목소리(Moksolee) )

 

[서울=내외뉴스통신] 홍성훈 기자

SG워너비 김진호가 3년 만에 단독 콘서트로 돌아온다.

김진호는 오는 12월 29일부터 31일까지 3일간 서울 노들섬 라이브하우스에서 ‘2022 김진호 콘서트 <듣는 사진전>’을 개최한다.

‘2022 김진호 콘서트 <듣는 사진전>’은 지난 2019년 열린 콘서트 ‘노래샘’ 이후 약 3년 만에 개최되는 단독 공연으로, 김진호는 명품 라이브 무대로 팬들에게 깊은 울림을 선사할 전망이다.

이와 관련해 김진호는 자신의 SNS를 통해 “지구에 벌거벗은 채 도착해 가족과 친구를 만나고 나를 이루는 사람들을 만나며 우린 얼마나 많은 사진을 남길까요. 그 사진을 보면 그날이 들립니다. 그 음악을 들으면 그날이 보입니다”라는 콘서트 소개글을 전하며 뜻깊은 소통을 예고하기도 했다.

김진호는 SG워너비 멤버이자 싱어송라이터로서 '가족사진', '엄마의 프로필 사진은 왜 꽃밭일까' 등 자신의 뚜렷한 개성과 감성을 담은 앨범을 선보이며 다양한 음악 활동으로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한편 ‘2022 김진호 콘서트 <듣는 사진전>’은 오는 12월 29일, 30일 오후 7시 30분, 31일 오후 6시 진행된다.

vampiro12x2@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718093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