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고령노인, 장애인, 한부모 가정 등 어려운 이웃 위해 사용 예정

[양주=내외뉴스통신] 신선호 기자

양주시 가래비상가번영회, 온품캠페인 성금 100만원 기탁[사진=광적면사무소 제공]
양주시 가래비상가번영회, 온품캠페인 성금 100만원 기탁[사진=광적면사무소 제공]

양주시 광적면 행정복지센터는 지난 17일 가래비상가변영회(회장 조창섭)에서 소외계층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돕기 위해 온품캠페인 성금 100만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가래비상가번영회는 매년 관내 취약계층을 위해 기부하고 있으며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전통시장을 돕고자 다양한 캠페인과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기탁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관내 저소득 고령노인, 장애인, 한부모 가정 등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조창섭 회장은“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지만 지역사회와 더불어 살고자 하는 취지로 회원들이 십시일반 회비를 모아 마련했다”며 “나눔의 마음을 모아 우리 주변의 이웃들에게 고루 전달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권순용 광적면장은“힘든 여건 가운데서도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온정의 손길을 내밀어 주신 회원들의 뜻깊은 마음에 감사드린다”며“보내주신 마음이 주변의 이웃들에게 잘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unho8112@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718321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