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내외뉴스통신] 이율동 기자 = 경북 포항북부경찰서는 인터넷 포털 카페를 통해 수십 회 걸쳐 사기 행각을 벌인 피의자 A 씨(21)를 검거, 구속했다고 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피의자 A씨는 지난 5월 17일 인터넷 포털 카페 ‘던전 앤 파이터’ 카페내에서 ‘게임 머니를 판매 한다’는 글을 올린 뒤 이를 사겠다는 피해자에게 “대금을 먼저 보내면 게임머니를 보내 주겠다”라고 속여 돈을 송금 받았다.

A씨는 같은 수법으로 지난 7월 14일까지 피해자 21명으로부터 약 21회에 걸쳐 총 3백 60만원을 송금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지난 5월 17일 피해자 B씨(20)에게 인터넷 사기를 당했다는 피해 신고를 접수 후 조사하던 중 같은 방법으로 피해를 당한 피해자들의 신고가 계속 접수되자 재발방지를 위한 구속수사가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그 뒤 검거전담팀을 구성하여 수사를 진행하고, 금융계좌 압수수색 등을 통해 출금 장면 CCTV 자료를 확인, 피의자의 영상을 확보하고 구속영장 신청 후 A씨를 검거 구속했다.

경찰 관계자는 “최근 소액으로 인터넷 사기를 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는데 대부분 10대에서 20대들이다. 이들 대부분은 소액이라 범죄가 되지 않는다고 생각하고 있다“라며 “소액이라도 명백한 사기행위 이므로 피해자들의 적극적인 피해신고와 소액거래라 할지라도 돈을 편취하는 것은 범죄라는 인식이 있어야 한다“라고 말했다.

nbnpress@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80412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